비기너 가이드 – 테이크 오프와 라인업 하는 법

비기너 가이드 – 테이크 오프와 라인업 하는 법
24/04/2017 WSB FARM SURF MAGAZINE

비기너 가이드 – 테이크 오프와 라인업 하는 법

테이크 오프 (Take Off)

.

테이크 오프는 서핑을 시작하고 필히 만나게 되는 큰 벽이다. 이 벽을 넘지 못해 서핑을 시작도 전에 그만두는 경우도 많다.  테이크 오프에 성공한다는 것은 어쩌면 서핑의 진정한 즐거움에 한발 내딛는다는 것이다.

 

.

1. 테이크 오프를 하기 위해서는 거품 파도에서의 연습이 선행되어야 한다. 더불어 충분한 지상 연습을 통해 몸이 기억하고 나서 바다로 나가 실전 테이크 오프를 시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2. 파도가 밀어주는 힘에 의해 보드가 앞으로 나아가는 느낌이 들때 패들링을 멈추고 양손을 가슴 옆에 둔다. 이후 팔굽혀펴기를 하듯 상반신을 일으킨다. 

 

 Tip. 양손은 어깨 넓이 보다 조금 넓게 자리잡고 절대 보드의 레일을 잡아서는 안된다. 

 

 

3. 2번과 동시에 한쪽 다리를 가슴 쪽으로 당겨서 단숨에 서프보드에 올라탄다. 시선은 항상 정면에 고정해야하며 초조해하지 말고 천천히 일어나도록 노력한다.

 

 

4. 발은 항상 보드의 중심(스트링거)에 위치하도록 한다.

 

 

5. 양발의 비율은 50 : 50 정도를 유지하며 무릎은 균형을 잃지 않도록 적당히 굽히도록 한다. 이때 무릎, 허리, 머리는 일직선이 되도록 한다. 

 

 

.

wsbfarm_서핑_테이크오프_01

.

.

.

라인업 (Line Up)

.

그 누구에게도 끊임없이 밀려 들어오는 파도는 쉽지 않은 상대다. 중, 상급자의 경우 덕 다이브, 터틀 롤을 사용해가며 보다 쉽게 라인업에 성공하겠지만 입문, 초보자의 경우는 그들보다 몇 배의 에너지와 시간이 필요하다. 라인업을 하기 전에 불필요한 체력을 사용하지 않기 위해서는 입수 전 충분히 바다를 관찰해야만 한다.

 

.

1. 입수 전 파도를 관찰해야 한다.

입문자에게 최적의 파도는 정강이에서 허리 높이의 파도다. 스스로 파도를 보고 무섭지 않다고 느끼는 파도에서 시작하는 것이 좋다. 특히 주위 시선을 의식해 무리할 경우에 부상의 위험이 매우 크다. 해안가에서 보여지는 파도와 입수 후 실제 체감 크기는 많은 차이를 보이기 때문에 먼저 입수해 있는 서퍼를 기준으로 파도 크기를 가늠하도록 하자.

 

.

2. 세트와 세트 사이를 기다려야 한다.

세트와 세트 사이에 들어오는 파도들은 상대적으로 작다. 그 간격이 바로 라인업을 하기에 적당한 타이밍이다.

 

세트 파도 – 당일 파도 크기에 비해 약 1.5배 큰 파도가 2 ~ 3개 연이어 들어오는 파도.평균 5 ~ 15분 사이 1회

 

.

3. 조류를 이용하는 법

보편적으로 바다를 유심히 관찰하면 파도가 깨지지 않는 부분이 있다. 밀물과 썰물에 방향에 의해 일어나는 바닷물의 흐름이 만든 조류가 있는 곳이다.때를 맞춰 바다 방향으로 나가는 조류에 편승하면 보다 쉽게 라인업이 가능하다.

Tip. 주위 서퍼들을 따라 나가는 것 또한 좋은 방법이다.

 

 

.

wsbfarm_서핑_라인업_조류를이용하는법01

.

.

.

 

 

Written by : WSB FARM SURF MAGAZ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