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nner’s tip – 박성준

Winner’s tip – 박성준
25/10/2016 WSB FARM SURF MAGAZINE

Winner’s tip – 박성준

분야를 막론하고 고통과 인내를 거쳐 최고의 자리로 올라서는 사람들이 있다. ‘ Winner’s Tip ‘은 서핑대회 우승자에게 듣는 서핑에 관한 이야기다. 

.

.

파도를 잘 잡는 방법?

 

 

파도를 선택할 수 있는 안목을 넓혀라.

보드를 들고 해변가에 도착하면 다급하게 바다로 뛰어드는 경우를 많이 본다. 서두르지 말고 5 ~10분 정도 바다를 관찰하는 것이 좋다. 그 시간동안 마음의 안정을 찾음과 동시에 바람과 파도의 성향, 세트 크기등을 이해할 수 있으며 그날 상황에 맞는 자신만의 데이터를 가지고 입수할 수 있다.

더불어 꾸준한 반복 학습을 통한 지치지 않는 패들 근육을 만드는 일은 무엇보다 중요하다. 

.

%ec%84%9c%ed%95%91-%eb%a7%a4%ea%b1%b0%ec%a7%84-wsb-farm-%eb%b0%95%ec%84%b1%ec%a4%8001

.

.

.
사이드 라이딩을 보다 쉽게 하는 방법?
사이드 라이딩을 할 때 파도의 속력에 맞게 패들링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몇 번째 파도를 탈 것이며 어느 방향으로 갈 것인지 미리 정해야 한다. 파도가 부서지는 가장자리에 있을 때는 가고자 하는 방향으로 나가면서 파도를 잡고, 멀리 있을 때는 안쪽으로 파고 들어오며 파도를 잡아나가야 한다.

무엇보다 푸시 오픈 동작 때 몸과 시선을 가고자 하는 방향으로 틀어두어야 하는 것이 중요하며 완전히 일어났을 때 어깨의 위치를 파도 탑면과 나란히 두고 시선은 파도가 끝나는 곳을 바라보고 있어야 한다. 

.

.

.

워킹을 위한 조언
워킹을 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트림과 업다운, 턴의 기본기를 갖추고 있어야 한다. 이 동작들이 가능해지면 파도의 면을 이해할 수 있다는 말과 같다. 파도의 이해가 부족한 상태에서의 워킹은 불안정하고 라이딩으로 이어지기 힘들다고 볼 수 있다. 

 

1. 반드시 워킹과 라이딩을 연결할 수 있어야 한다.
2. 워킹을 시작할 때 보드가 흔들리지 않도록 균형을 잡아야 한다.

– 미리 팔을 들어 균형을 맞춘 상태로 첫 번째 스텝을 차분히 내딛으면 상대적으로 수월하다.

3. 돌아오는 스텝을 반드시 익혀야 한다.

– 바다에 나가면 욕심이 앞서는 연습 방식을 볼 경우가 많다. 노즈 라이딩을 한 뒤 돌아오지 못한다면 라이딩을 연결할 수 없고 전체적인 라이딩 습관에 악영향을 준다.

한 발 내딛고 다시 돌아오고 두 발을 내딛으면 두 발 다시 돌아오는 연습 방식을 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ec%84%9c%ed%95%91-%eb%a7%a4%ea%b1%b0%ec%a7%84-wsb-farm-%eb%b0%95%ec%84%b1%ec%a4%8002< Bearbrothers 박성준 >

.

.

.

Written by WSB FARM SURF MAGAZINE